휴우... 너무 방자했나

2008. 6. 3. 23:07

1일 저녁에 있었던 일을 가지고, 어떤 시민분이 글을 올려주셨다.

나를 포함한 당원들의 언행이 공무원의 그것과 동일했다나.



애초에 대중정당이라는 것의 속성을 모르고 참여했던게 후회스럽다.
워낙 사람들을 잘 대하지 못하는지라, 되도록이면 대민업무는 피해야 하는 거였는데...
(후회스럽다는건, 지적한 사람이 이상하다는 의미가 아니라 부족한 내가 나간게 잘못이었다는 의미다.)


인간에 대해 애정을 쉽게 갖지 못하는 것도 분명히 장애라면 장애다.

'일상記 > 2015 이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며칠 째냐...  (0) 2008.06.08
6월 5일 12시, 시청 앞에 마련된 농성 부스 현장  (0) 2008.06.06
휴우... 너무 방자했나  (0) 2008.06.03
어떤 나라의 사람들  (0) 2008.06.03
연세대학교 총학생회의 결단  (0) 2007.03.27
된장녀는 정말 괴물일까?  (0) 2006.08.24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