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일상記/2015

문득

벌써 1년 동안이나 좋은 일이 없습니다. 그렇다고 무작정 죽기를 생각하기보다 어제를 반성하고, 내일을 준비하며, 오늘을 살아갈 수 있기를 바랄 뿐입니다.


살아냅시다. 길을 찾읍시다.

'일상記 > 2015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이야기  (0) 2015.07.21
'진보결집'에 관하여  (0) 2015.06.21
문득  (0) 2015.06.14
인생의 방향  (1) 2015.06.07
금사빠  (0) 2015.06.02
길지 않은 이야기  (0) 2015.06.01